박영수 특검, 법원 출석 중 물세례·고성 봉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영수 특검, 법원 출석 중 물세례·고성 봉변

박영수 특별검사가 7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결심 공판에 출석하는 과정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들에게 물세례를 받고 고성을 듣는 등 수난을 겪었다.

박 특검은 이날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7부 심리로 열리는 이 부회장 등 5명의 결심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오후 서울 서초구 법원종합청사에 도착했다.

박 특검이 도착하기 앞서 청사 2층 로비에는 박 전 대통령 지지자로 보이는 이들이 수십여명 대기하다 "피가 거꾸로 솟는다", "박 전 대통령 대신 나를 대신 잡아가라"는 등 고성을 내지르는 등 소동을 부렸다. 이 때문에 경찰 100여명이 일렬로 배치돼 길을 만들어야 했다.

그러나 박 특검이 로비에 들어서자 이들이 순식간에 몰려들며 박 특검에게 소리를 지르며 욕설을 내뱉었다. 박 특검은 걸어가던 도중에 물세례를 받아 양복 일부가 젖기까지 했다.

박 특검은 결심공판을 모두 마치고도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이 법원 출구를 떠나지 않아 법정을 바로 빠져나오지 못했다. 특검팀 관계자는 박 특검이 한동안 법정에 머무르다 법원을 빠져나갔다고 밝혔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37하락 8.7612:53 08/06
  • 코스닥 : 1057.94하락 1.612:53 08/06
  • 원달러 : 1142.10하락 1.612:53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2:53 08/06
  • 금 : 68.80하락 2.5712:53 08/06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첫 출근 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고승범 내정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