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엔, 야외공연 중 실신… 젤리피쉬 "상황 파악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빅스 엔이 야외공연을 펼치던 중 무대 위에서 쓰러졌다. 
빅스 엔, 야외공연 중 실신… 젤리피쉬 "상황 파악 중"

빅스 엔 소속사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오늘(9일) 스타뉴스에 "빅스 엔이 경주 한 행사 참석해 무대 공연 중 실신했다"고 밝혔다.

이어 “엔이 무대에서 쓰러졌지만, 보다 정확한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 확인 후 입장을 전하겠다”고 밝혔다.

빅스 멤버들은 엔이 부축을 받고 무대를 떠난 뒤 양해를 구하고 남은 무대를 소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빅스 엔의 현장 상황을 담은 영상이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엔이 쓰러져 일어나지 못하자 빅스 멤버들과 소속사 관계자가 그를 부축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스타뉴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7.86상승 22.6418:03 10/06
  • 코스닥 : 706.01상승 20.6718:03 10/06
  • 원달러 : 1402.40하락 7.718:03 10/06
  • 두바이유 : 91.22상승 2.418:03 10/06
  • 금 : 1720.80하락 9.718:03 10/06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방통위 한상혁 "방송 공적 책임 높이는 데 최선..."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 [머니S포토] 양조위 'K-하트 발사'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