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중간간부 인사] 서울지검 3차장에 한동훈… 검사 569명 승진·전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검찰 인사. 검찰 중간간부 인사. 한동훈. /사진=뉴시스
검찰 인사. 검찰 중간간부 인사. 한동훈. /사진=뉴시스

서울중앙지검의 특수 수사를 총괄하는 3차장에 한동훈 대검찰청 부패범죄특별수사단 2팀장(44·사법연수원 27기)이 임명됐다.

한 3차장은 SK그룹 분식회계 사건, 현대차그룹 비자금 사건, 대우조선해양 비리 사건 등 수사에서 성과를 내 '재계 저승사자'로 불려온 특수통이다.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을 수사한 박영수 특별검사팀에도 파견된 적이 있다.

법무부는 10일 이 같은 내용의 고검검사급 검사 538명, 일반검사 31명에 대한 승진 및 전보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우선 서울중앙지검 1차장에는 윤대진 부산지검 제2차장, 서울중앙지검의 공안 수사를 총괄하는 2차장에는 박찬호 방위사업수사부장이 각각 임명됐다. 윤 1차장은 지난 7월5일 1차장 직무대리로 임명된 상태였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에는 신자용 형사4부장, 특수2부장에는 송경호 수원지검 특수부장, 특수3부장에는 양석조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장, 특수4부장에은 김창진 대구지검 부부장이 각각 발탁됐다. 특히 신 특수1부장과 양 특수3부장은 박 특검에 파견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뇌물죄 수사 등의 실무를 맡았었다.

서울중앙지검에 신설된 중요경제범죄조사단 부장에는 강길주 대전고검 검사, 인권감독관에는 김덕길 울산지검 형사1부장, 이번 인사에서 차장급으로 격하된 부패범죄특별수사단 단장에는 이두봉 성남지청 차장이 각각 임명됐다.

이 외에도 김광수 법무부 대변인은 순천지청장, 김후곤 대검찰청 대변인은 대검 검찰연구관으로 발탁됐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02.00상승 30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