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72주년 광복절 경축사서 "독립·참전유공자 치료 국가에서 책임" 강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 /사진=머니S DB
문재인 대통령. /사진=머니S DB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제72주년 광복절 경축사에서 독립·참전유공자 치료를 국가에서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서울 세종문화회관서 경축사를 통해 "젊음을 나라에 바치고 이제 고령이 되신 독립유공자와 참전유공자에 대한 예우를 강화하겠다"며 "살아계시는 동안 독립유공자와 참전유공자의 치료를 국가가 책임지겠다고"고 말했다. 이어 그는 "참전명예수당도 인상하겠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유공자 어르신 마지막 한분까지 대한민국의 품이 따뜻하고 영광스러웠다고 느끼시게 하겠다"며 "순직 군인과 경찰, 소방공무원 유가족에 대한 지원도 확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