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살충제 계란' 인체 위해 평가… 내일 발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사진=임한별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이른바 '살충제 계란'의 인체 위해평가 결과와 부적합 판정 달걀의 수거·폐기 현황을 내일 발표한다.

식약처는 20일 "전국 산란계 농장 살충제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위해 평가와 폐기 작업을 마무리해 오늘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었지만 분석과 집계가 늦어져 하루 연기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농가에서 검출된 살충제 용량과 한국인의 연령별 달걀 섭취량 등을 고려해 인체에 얼마나 영향을 끼치는 지를 평가하고 있다.

위해평가는 ▲피프로닐 ▲비펜트린 ▲플루페녹수론 ▲에톡사졸 ▲피리다벤 등 달걀에서 검출된 살충제 5종에 대해 실시된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