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의 변신은 무죄”...배두나, 여형사에서 매혹적인 여성으로 변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두나의 변신은 무죄다. 최근 종영한 tvN '비밀의 숲'에서 조승우와 호흡하며 정의로운 여형사 역을 맡았던 배우 배두나가 털털한 형사 티를 벗고 고혹적인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HARPER’S BAZZAR)와 ‘조르지오아르마니 뷰티’는 배두나와 함께 한 뷰티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서 배두나는 특유의 눈빛과 표정을 통해 시크하면서도 도회적인 여성의 아름다움을 연출했다.

image

화보 속 배두나는 강렬한 레드 수트에 무결점의 하얀 피부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다. 화려한 액세서리 하나 없이 완벽한 피부와 매혹적인 레드립 만으로 특유의 시크함을 연출해내 역시 세계적인 여배우라는 극찬이 쏟아졌다. 특히 무심한 듯 시크하게 한 손에 잡은 레드 쿠션은 머스트-해브 패션 아이템처럼 여성이라면 누구나 갖고 싶을 만큼 소유욕을 불러 일으키기에 충분했다.

image

화보에서 배두나가 사용한 쿠션은 파운데이션의 명가, 조르지오아르마니 뷰티에서 첫 번째로 선보이는 쿠션 파운데이션인 ‘아르마니 투 고 쿠션’이다. 이는 조르지오아르마니 뷰티를 상징하는 아이코닉 레드 패키지에 시크한 블랙 컬러로 디자인돼 단순한 메이크업 제품을 넘어 유니크하고 엣지있는 나만의 머스트-해브 액세서리로도 사용이 가능하다.


‘아르마니 투 고 쿠션’은 아르마니만의 에어타이트 패키징 기술로 완성된 유니크한 레드 패키지로 밀폐가 완전하고 내용물이 쉽게 마르지 않게 도와준다. 또한 일반적인 동그란 형태의 스펀지가 아닌 윗부분이 뾰족한 형태의 어플리케이터로 콧볼, 눈 밑 등 굴곡지거나 세세한 표현이 필요한 부분까지 섬세하게 터치할 수 있다. 모든 피부 톤을 커버하는 총 4가지 컬러로 출시되어, 아주 밝은 피부부터 어두운 피부까지 모두 사용 가능하다.


사진. 하퍼스 바자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