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잘 쓴 손글씨 뽑아주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교보문고가 인터넷교보문고와 광화문점에서 8월 22일부터 8월 31일까지 ‘제3회 교보손글쓰기대회’의 응모작에 대한 고객투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진=교보문고
/사진=교보문고
고객투표는 기간 중 응모한 7638점 중 사전심사와 1차 심사를 통과한 60점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고객투표를 통해 부문별로 상위 20위에 선정된 작품은 9월 8일 최종 심사에서 으뜸상 10점을 선정하게 된다.

‘제3회 교보손글쓰기대회’는 응모자가 7600여명으로 전년 대비 2.2배 증가했다. 10대 응모자가 25%로 가장 많았고, 20대 30대가 모두 24%로 10~30대의 젊은 층이 약 75%를 차지했다.

전체 응모자 중 최연소는 5세(2013년생), 최고령자는 92세(1926년생)이며, 처음 글을 배워 응모한 84세 할머니와 3명의 외국인 응모자도 눈에 띈다.

이번 대회에 가장 많이 인용된 도서는 생 텍쥐베리의 <어린왕자>(149명),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130명), 혜민 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94명) 순이다. 분야는 에세이 분야가 47%로 가장 많았고, 그 뒤를 소설 분야가 30%, 시 분야가 11%로 문학이 약 90%에 달했다.

응모된 작품은 전문가의 사전심사와 공모를 통해 선정한 6명의 일반 심사단의 1차 심사를 거쳐 아동, 청소년, 일반 등 3개 부문별 20점씩 총 60점이 선정됐다.

이번 고객투표를 통해 고득점순으로 부문별 10점씩 총 30점이 최종심사를 받게 된다. 최종심사 결과 으뜸상 10명에게는 상장과 함께 교보문고 드림카드 50만원과 고급필기구가, 버금상 20명에게는 상장과 드림카드 20만원과 고급필기구가, 돋음상 30명에게는 상장과 드림카드 10만원이 증정된다.

으뜸상 수상자들에 대한 시상식은 9월 27일(목) 오전 10시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 진행하며, 수상자들의 작품은 교보문고 광화문점 내 교보아트스페이스에서 10월 말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