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각가 인하’ 논의할 금호타이어 채권단 회의, 23일로 하루 연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매각가 인하’ 논의할 금호타이어 채권단 회의, 23일로 하루 연기

금호타이어 매각금액 인하여부와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우선매수청구권 허용범위 등을 논할 주주협의회(채권단) 회의가 23일로 미뤄졌다. 

22일 채권단에 따르면 당초 이날 열 예정이던 회의를 23일로 연기했다. 채권단은 이번 회의에서 금호타이어 매매대금 인하, 우선매수권 컨소시엄 허용 범위 등 두 안건을 논의하고 서면 결의에 부칠 계획이다.

우선협상대상자인 더블스타는 앞서 지난 16일 금호타이어의 실적 악화 등을 문제로 당초 주식매매계약(SPA)상 거래금액인 9550억원에서 가격을 인하해줄 것을 요구했다. 만약 채권단이 이를 받아들일 경우 SPA 변경이 불가피해 박삼구 회장의 우선매수청구권이 부활하게 된다.

때문에 재계에선 앞서 불거졌던 인수자의 컨소시엄 허용여부를 놓고 논란이 일 것으로 내다본다. 채권단은 박 회장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우선매수권을 허용할지 여부도 이번 회의에서 함께 논의한다는 방침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2.66상승 2.3511:55 01/27
  • 코스닥 : 991.41하락 2.5911:55 01/27
  • 원달러 : 1104.60하락 1.911:55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1:55 01/27
  • 금 : 55.32하락 0.0911:55 01/27
  • [머니S포토] 홍남기 "인구절벽, 여성·고령자 경제활동해야"
  • [머니S포토] '방역백신·민생경제·법치질서' 등 김종인 신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최고위 입장하는 민주당 이낙연
  • [머니S포토] 위기의 정의당, 대화 나누는 김윤기-강은미
  • [머니S포토] 홍남기 "인구절벽, 여성·고령자 경제활동해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