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수영♥박하선 득녀 "기다리던 예쁜 딸 만나 벅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류수영, 박하선 부부가 예쁜 딸을 얻었다. 
류수영♥박하선 득녀 "기다리던 예쁜 딸 만나 벅차"

오늘(24일) 박하선 소속사 에스엘이엔티는 박하선이 지난 23일 밤 첫 딸을 출산했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아기는 3.5㎏으로 태어났으며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다 박하선은 가족과 지인들의 축복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

박하선은 출산 후 소속사를 통해 “기다리고 기다리던 예쁜 딸을 만나게 되어 벅차다. 출산 소식에 주위의 많은 분들이 축복해주고 있는데,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건강하고 예쁘게 잘 키우겠다. 저희 영화 '청년경찰'도 큰 사랑 받고 있고 요즘 감사한 일이 많은데, 앞으로 배우로서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류수영과 박하선은 2년 연애 끝에 지난 1월 결혼했다.

사진.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23:59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23:59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23:59 04/12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23:59 04/12
  • 금 : 61.10상승 0.1623:59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