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 청와대 "확정된 것 없다"… 여당은 여러차례 언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 청와대 "확정된 것 없다"… 여당은 여러차례 언급

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에 대해 청와대는 확정된 것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24일 복수의 매체들이 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이 사실상 확정됐다는 보도를 낸 가운데, 청와대 관계자는 취재진들에게 "확정된 것이 아니며 청와대에서도 논의된 바 없다. 행정안전부에서 안건을 올린 뒤 국무회의에서 논의해야 하는 절차가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일부 매체들이 정부 관계자 발언 등을 인용해 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이 사실상 확정됐다는 보도와 배치되는 발언이다. 10월 2일 월요일은 일요일과 휴일인 개천절(3일) 사이에 낀 평일로, 이날을 공휴일로 지정하면 추석, 한글날과 겹쳐 최대 10일의 황금연휴를 보낼 수 있다.

다만 이 관계자 지적대로 임시공휴일 지정은 주무부처인 인사혁신처가 안을 마련해 국무회의를 통과하는 절차를 거치므로, 형식적인 절차에 대해 말을 아꼈을 가능성이 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기간 내수진작 차원에서 임시공휴일 지정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공약했고, 더불어민주당은 10월 2일을 특정해 공휴일 지정을 약속하기도 했다. 김진표 국정기획자문위원회 위원장 역시 지난달 라디오 인터뷰에서 10월 2일 임시공휴일 지정을 언급했다.

이 때문에 정부의 공식적인 발표는 나오지 않고 있으나 임시공휴일로 지정가능성은 여전히 높은 상황이다. 이전에 지정된 임시공휴일은 보통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휴일 바로 전날 지정이 발표됐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