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이유리 VS '죽어야 사는 남자' 이소연, 같은 듯 다른 오피스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극중에서 많은 여배우들이 전문직에 종사하는 여성으로 나오면서 이들의 스타일이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이에 배우 이유리와 이소연의 같은 듯 다른 느낌의 오피스룩을 소개한다.

image

▶이유리, 오피스룩의 정석 '고급스러우면서도 시크한 매력 물씬'

KBS 2TV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미모와 재능, 허당미(美) 가득한 변호사 변혜영역으로 통통 튀는 팔색조 매력을 선보이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이유리는 당당한 커리우먼 캐릭터에 맞게 세련되고 다양한 스타일의 오피스룩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이유리는 화이트 블라우스에 와이드 팬츠를 착용했으며, 여기에 사피아노 소재의 토트백을 매치해 도시적이고 시크한 오피스룩을 연출했다. 이유리가 착용한 가방은 심플한 금장 로고 장식이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무드를 주며, 내부 공간이 넉넉해 실용적인 것이 특징이다.

image

▶이소연, 화려한 비즈니스룩 완성 '우아함과 화사함 동시에'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에서 잘 나가는 드라마 제작 팀장 역을 맡은 이소연의 화려한 오피스 룩이 많은 여성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소연은 여성스러운 실루엣의 블라우스에 비비드한 화려한 색상의 머메이드 스커트을 착용했으며, 여기에 블랙 클러치를 선택해 우아하면서도 화사한 비즈니스 룩을 연출했다. 이소연이 착용한 클러치는 모로코 로고 문양을 엠보 처리해 심플하면서도 에스닉한 느낌을 준다.


사진. 오야니 

 

  • 0%
  • 0%
  • 코스피 : 2619.10상승 16.5109:52 11/24
  • 코스닥 : 870.25하락 3.0409:52 11/24
  • 원달러 : 1111.70상승 1.309:52 11/24
  • 두바이유 : 46.06상승 1.109:52 11/24
  • 금 : 45.61상승 1.4209:52 11/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