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사남' 종영, 최민수 "연기 인생 가장 많은 에너지 쏟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최민수가 '죽사남' 종영 소감을 전했다. 
'죽사남' 종영, 최민수 "연기 인생 가장 많은 에너지 쏟아"

배우 최민수가 오늘(24일)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극본 김선희 연출 고동선 최정규) 종영 소감을 전했다.

드라마 '죽사남'에서 사이드 파드 알리 백작 역을 맡아 열연한 최민수는 "드라마를 사랑해주신 시청자들과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그리고 모든 스태프와 감독님께 감사 드립니다"라고 인사했다.

최민수는 "제 스스로에게도 도전과도 같은 작품이었습니다"라며 "모든 장면 하나 하나가 고민의 연속이었지만 시청자의 성원과 동료 배우, 스태프의 도움으로 마지막까지 잘 마칠 수 있었습니다"고 말했다.

"저의 연기 인생에서 가장 많은 에너지를 쏟은 작품이기에 제 스스로도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습니다"라는 최민수는 "'죽어야 사는 남자'는 끝나지만 한동안은 사이드 파드 알리 백작이 마음에서 떠나지 않겠죠. 많은 분들이 저희 드라마를 보는 동안만큼은 통쾌하게 웃으시면서 즐기셨기를 바라봅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죽어야 사는 남자'는 초호화 삶을 누리던 작은 왕국의 백작이 딸을 찾기 위해 한국에 도착하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그린 코믹 가족 휴먼 드라마로, 오늘(24일) 밤 10시 23회, 24회를 끝으로 종영한다.

사진. MBC 제공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5.54상승 60.5610:42 02/25
  • 코스닥 : 926.00상승 19.6910:42 02/25
  • 원달러 : 1110.10하락 2.110:42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0:42 02/25
  • 금 : 62.89하락 0.6510:42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북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