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미란 "아직은 사람들이 보고 싶어하는 연기 하고 싶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얼루어 코리아
/사진=얼루어 코리아
뷰티&라이프 스타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가 tvN 새 수목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로 컴백을 알린 배우 라미란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라미란은 드레스를 입고 우아한 모습을 연출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10월중 막을 올릴 <부암동 복수자들>에 대한 이야기가 이어졌다. <부암동 복수자들>은 사적인 복수를 위해 만난 4명이 공적으로 정의를 실현하면서 상처를 치유하고, 진정한 행복을 찾아나가는 복수극이다. 라미란은 사별 후 두 아이를 키우는 재래시장의 생선장수 홍도희 역할을 맡았다.

이번 배역에 대해 라미란은 “어떤 면에서는 치킨을 팔았던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의 복선녀와 겹치고, <응답하라 1988>의 치타 여사와 비슷해 보이는 캐릭터이긴 해요. 하지만 당분간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연기를 하고 싶어요. 한 분야의 캐릭터를 잘 구축하는 게 결코 쉽지 않거든요”라며 소감을 밝혔다.
/사진=얼루어 코리아
/사진=얼루어 코리아
한편 라미란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얼루어 코리아> 9월호와 웹사이트 및 SNS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3.11상승 1.67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