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하지원 "데뷔 후 첫 의사 役, 의료혜택 못 받는 섬 많더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병원선'에 출연하는 하지원이 스페셜 미리보기를 통해 드라마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병원선' 하지원 "데뷔 후 첫 의사 役, 의료혜택 못 받는 섬 많더라"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BC '청춘 의사들의 가슴 뛰는 항해, 병원선에 타다'에서는 오는 30일 첫 방송될 MBC 새 수목드라마 '병원선'의 주인공인 하지원, 강민혁, 이서원 등의 배우들이 직접 관전포인트를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드라마 '병원선'은 인프라가 부족한 섬에서 배를 타고 의료 활동을 펼치는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의사들이 섬마을 사람들과 인간적으로 소통하며 진심을 처방할 수 있는 진짜 의사로 성장해나가는 세대 공감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하지원은 이 작품을 통해 데뷔 후 첫 의사역할을 맡는다. 하지원은 송은재 역에 대해 "차갑고 냉정하고 무뚝뚝해 보이지만 병원선을 타면서 변화도 일어나고 성장하는 모습을 여러분께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각오를 전했다.

이어 그는 "병원선에 대한 존재를 잘 모르는 사람들이 많더라. 그래서 더 호기심이 갔다. 한 번 타보고 싶었다.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섬들이 있다는 걸 처음 알았다. 다큐멘터리를 통해 병원선 존재를 더 잘 알게 됐다. 많은 분들에 병원선을 알릴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기대감을 당부했다.

하지원은 의사 변신을 위해 직접 대학교수들을 만나 의학지식을 배우는 등 연기 열정을 불태웠다. 그는 의사에게 직접 인공호흡 방법이나 삽관 노하우를 배우며 "대본에 있는 은재도 궁금하지만 은재라는 친구의 실제 삶이 궁금해서 교수님들을 만나러 오게 됐다. 다큐나 책에서도 봤지만 실제로 배워보니 체감할 수 있는 부분들이 많아 좋았다"고 말했다.

한편 하지원이 출연하는 '병원선'은 MBC 새 수목드라마로 30일 첫 방송 된다.

사진. 임한별 기자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