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의 옛 연인과 사귄다? "상도덕이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와 헤어진 이성이 내 친구와 만남을 가진다면?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이같은 내용을 담은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8월 14일부터 28일까지 미혼남녀 총 366명(남 175명, 여 191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에 따르면 대부분의 미혼남녀는 친한 친구의 전 연인과 ‘사귈 수 없다’(90.7%)고 답했다.

나와 헤어진 이성이 내 친구와 사귈 때 드는 생각은 ‘둘 다 제정신이 아닌 것 같다’(48.4%)와 ‘배신감이 든다’(22.7%)가 가장 많았다. 또한 ‘사귀게 된 계기가 궁금해진다’(12.8%), ‘언제부터 만났는지 의심이 든다’(10.4%)와 같이 만남에 의문을 품는다는 의견도 있었다. ‘기쁜 마음으로 축하를 보낸다’는 반응은 0.5%에 불과했다.

또한 친구의 옛 연인과 사귀는 커플을 바라보는 시선은 ‘상도덕이 아니다’가 38.8%로 1위를 차지했다. ‘서로의 과거사가 신경 쓰일 것이다’(23.2%), ‘잘 안 되었으면 좋겠다’(17.2%) 등이 뒤를 이었다. ‘아무 문제 없다’는 의견은 1.6%에 그쳤다.

한편, 미혼남녀는 사랑보다는 우정을 더 중요시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친구와 삼각관계를 이룬다면 이성(16.4%)보다는 친구(64.2%)를 선택한다는 답변이 약 4배 가량 많았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12.86상승 26.7611:01 06/25
  • 코스닥 : 1017.69상승 5.0711:01 06/25
  • 원달러 : 1128.80하락 6.111:0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1:01 06/25
  • 금 : 73.73상승 0.311:01 06/25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