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수 난민일기, 9월 2일 방영..."지중해서 죽음의 고비를 넘기는 난민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김혜수가 기록하는 '난민일기'가 방영된다.


KBS1 시사교양프로그램 '다큐 공감' 측은 '죽음의 난민루트'에서 만난 난민 어린이와 김혜수의 교감을 담은 '김혜수의 난민일기' 편을 오는 9월 2일 방송한다고 밝혔다.


지난 6월 말, 김혜수는 난민들의 이동 경로를 따라 세르비아, 이탈리아, 그리스를 방문했다. 평소 난민뿐 아니라, 빈곤, 차별 등 어린이 문제에 관심을 가져온 그는 배우가 아닌, 인간 김혜수로서 난민들을 만나며 그들의 상처를 보듬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김혜수가 방문한 세르비아, 이탈리아, 그리스는 난민 유입 주요 3국으로 꼽힌다. 그리스는 분쟁지역인 시리아나 아프가니스탄 난민들이 유럽으로 들어오는 길목에 있어 지속적으로 난민이 유입되는 상황이다. 서유럽과 중앙 유럽의 관문인 세르비아는 헝가리와 크로아티아 등 인근국가의 국경 봉쇄 이후 대규모 난민들이 발이 묶인 채 체류 중인 곳이다. 이탈리아는 부모나 보호자 없이 홀로 들어온 18세 미만의 난민 어린이들이 유난히 많다.


유럽 각국에서 난민 수용을 제한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난민들의 탈출 행렬은 끊이지 않고 있다. 이중 가장 심각한 상황이 바로 이번 방송에서 집중적으로 다루어질 '난민 아동 수 증가' 문제다. 부모 없이 난민행렬에 합류하거나 탈출 중 부모를 잃어버리는 아이들이 급증하고 있다는 사실과 더불어, 바다에 빠지거나 폭행에 시달리는 등 위험에 무방비 상태로 노출되어 있는 난민 어린이, 청소년들의 대한 이야기들이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방송에서는 우리나라 최초로 지중해서 온 난민 구조선의 모습이 공개되고, 지중해에서 죽음의 고비를 수차례 넘기고 온 난민들이 들려줄 생생한 이야기가 담길 예정이다.


김혜수는 각국의 난민 청소년 보호소나 난민 캠프 등을 방문해 난민 문제에 대한 실태를 둘러보는 한편, 그 곳에 거주하는 아이들과 청소년, 난민 가족 등 여러 사람들을 만나 목숨을 걸어야 했던 험난한 여정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들을 전해줄 예정이다.


김혜수는 이번 여정에 대해 "그리스, 세르비아, 이탈리아에서 만난 난민 어린이들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한결같이 환한 미소를 지니고 있었다. 별처럼 빛나는 그 아이들을 결코 잊을 수 없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혜수가 만난 아프가니스탄, 이라크, 나이지리아 등 다양한 국가의 난민어린이들 이야기와 그들과 나눈 따뜻한 교감의 현장은 그의 내레이션으로 9월 2일 토요일 저녁 8시 5분, KBS1TV '다큐 공감-김혜수의 난민일기'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제공. 하얀소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