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F-35B·B-1B 한반도 동시 출격에 "부질없는 객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F-35B. 31일 한반도 상공에서 실시한 한미 공군 연합 항공차단 작전에서 미국 해병대 F-35B가 GBU-32 정밀합동직격탄을 투하하고 있다. /사진=공군 제공
F-35B. 31일 한반도 상공에서 실시한 한미 공군 연합 항공차단 작전에서 미국 해병대 F-35B가 GBU-32 정밀합동직격탄을 투하하고 있다. /사진=공군 제공

북한은 31일 미국의 스텔스 전투기 F-35B와 장거리 폭격기 B-1B가 한반도 상공에 동시 출격한 데 대해 "부질없는 객기"라고 비난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미제 침략자들이 남조선 상공에 B-1B 핵전략 폭격기 편대와 F-35B 스텔스 전투기 편대를 긴급 출격시켜 공화국을 핵 선제 공격하기 위한 연합 훈련을 감행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어 "적들의 군사적 망동은 중장거리 전략탄도로켓 발사훈련에 질겁한 자들의 부질 없는 객기에 지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조선중앙통신 "괴뢰들은 쓸데없는 부산을 그만 피우고 우리 전략군의 중장거리 전략 탄도 로켓 발사 훈련의 중대한 의미와 무게에 대해 여러모로 심중히 되새겨보는 것이 나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F-35B 전투기, B-1B 폭격기 편대가 동시에 한반도에 전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북한의 무력 시위에 맞서는 한미의 강한 대응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