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꾸미 생으로 드시지 마세요"… 9~10월 비브리오패혈증 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뉴시스
/자료사진=뉴시스

보건당국은 최근 주꾸미를 생으로 섭취하고 비브리오패혈증에 감염돼 사망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수산물 섭취에 각별히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일 "8~10월 사이에는 비브리오패혈증이 집중적으로 발생하기 때문에 수산물 섭취에 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비브리오패혈증균(Vibrio vulnificus)은 해수 온도가 15℃ 이상이 되는 5월부터 발생하기 시작해 수온이 높은 8~10월 가장 많이 발생한다.

질병관리본부의 최근 5년(2012년~2016년) 비브리오패혈증 발생 현황을 살펴보면 9월이 117명, 8월 56명, 10월 54명 순이었다. 특히 간 질환자, 알코올중독, 당뇨병 등 고위험군이 비브리오패혈증에 감염될 경우 치명율이 매우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패류를 85도에서 1분 이상 충분히 가열 조리해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상처난 피부가 해수에 노출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어패류 채취·운반·보관 시에는 위생적으로 신속하게 처리해야 하며, 소비자는 어패류 구입 시 신속하게 냉장 보관해 식중독균 증식을 억제해야 한다.

식약처 관계자는 "어패류를 조리 및 섭취할 때는 위생 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며 "사용한 조리 도구는 깨끗이 씻어 열탕 처리 등을 통해 2차 오염을 방지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5.48상승 23.0312:22 05/27
  • 코스닥 : 874.98상승 3.5512:22 05/27
  • 원달러 : 1252.90하락 14.112:22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2:22 05/27
  • 금 : 1847.60상승 1.312:22 05/27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김동연·김은혜, 경기지사 접전 속 '사전투표'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