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핵실험] 추미애, '투트랙' 대화 제안… "북한·미국에 동시 특사 파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뉴시스
/자료사진=뉴시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4일 북한의 6차 핵실험을 강력 규탄하면서 북한과 미국에 특사를 동시에 파견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추미애 대표는 이날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이같이 밝혔다. 추 대표는 "어느 순간 북·미간 대화가 열리고 남북간 대화가 열리는 장래를 준비해야 한다. 북한과 미국에 동시 특사를 파견해 북미-남북간 투트랙 대화를 추진할 것을 강력히 제안한다"고 전했다.

추 대표는 "정부는 북·미간 대화를 가능한 범위 안에서 적극적으로 촉구하고 중재해야 한다. 끊어진 남북 대화의 채널을 가동시키기 위한 전방위적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추 대표는 북한에 대해서도 "냉전의 산물인 '통미봉남'에서 벗어나야 한다. 체제 안전 보장 가능성은 한국 정부가 내민 손을 잡을 때에 더욱 커질 수 있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추 대표는 야당에 대한 주문도 덧붙였다. 그는 "한반도 문제의 본질과 심각성을 외면한 채 정부를 몰아세우는 데에만 골몰하고 있는 것 같아 안타깝다. 정부가 추진하는 대화와 평화의 노력에 정치권의 한 목소리 지원이 절실하다"며 협조를 요청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8.01하락 23.7712:03 07/06
  • 코스닥 : 756.72상승 5.7712:03 07/06
  • 원달러 : 1306.50상승 6.212:03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2:03 07/06
  • 금 : 1763.90하락 37.612:03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