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석하는 김장겸 MBC 사장, "당당히 조사 받겠다"… 부당노동행위 혐의 부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사진=임한별 기자

김장겸 MBC 사장이 5일 서울 마포구 고용노동부 서울서부지청으로 자진 출석했다.

앞서 부당노동행위 혐의로 고발당해 고용노동부 출석요구를 받았음에도 불응한 김장겸 MBC 사장은, 5일 조사를 받기 위해 서부지청에 자진 출석했다.

지난 1일 서울서부지검은 김 사장에 대한 체포 영장을 발부받았으나 김 사장이 자진 출석 의사를 밝혀 집행을 하지 않았다.

김 사장은 이날 취재진 질문에 “취임 6개월밖에 안된 사장이 무소불위 언론 노조를 상대로 무슨 부당노동행위를 했겠느냐”며 혐의를 일체 부인했다.

또 “공영방송 수장으로서 언론자유와 방송독립을 어떻게 지킬 것인가 며칠 고민이 많았다. 왔으니 당당히 조사를 받고 가겠다”고 밝혔다.

현장에서는 보수단체회원들과 언론개혁시민연대 회원들이 김장겸 사장 조사에 대해 정반대의 요구를 하며 맞서기도 했다.

한편 전국언론노조 MBC 본부는 지난 4일 0시를 기해 김 사장 퇴진 등을 요구하며 총파업에 돌입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1.02하락 52.4710:32 03/05
  • 코스닥 : 908.29하락 17.9110:32 03/05
  • 원달러 : 1131.70상승 6.610: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0:32 03/05
  • 금 : 63.11상승 1.6710:32 03/05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참석하는 이낙연·김태년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정세균'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참석하는 이낙연·김태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