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티 "유지-다혜 전속계약 해지… 남은 두 멤버 응원해달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베스티 멤버 유지와 다혜가 전속계약 해지와 함꼐 팀을 떠난다.

베스티 소속사 YNB엔터테인먼트는 오늘(15일) "유지와 다혜가 전속계약 해지로 회사를 떠나게 됐다"고 말했다.

YNB는 "당사는 멤버들과 오랜 시간 진로에 대하여 논의했고 충분한 협의 끝에 최근 이들 두 멤버와 계약을 해지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해령과 혜연은 회사에 남아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팀의 방향이 정해질 때까지 각각 솔로 활동을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또한 "회사를 떠나는 두 멤버의 미래와 남은 멤버들이 다시 활동을 재개할 때까지 응원해주시고, 팬 여러분께 감사와 미안함을 전한다"고 알렸다.

한편 유지와 다혜는 지난 2013년 싱글 앨범 '두근두근'을 발매하며 베스티로 데뷔했다. 유지는 EXID(현 멤버 하니, LE, 정화, 솔지, 혜린) 초기 멤버였지만 2012년 첫 활동 후 탈퇴한 바 있다.

사진. YNB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2.87상승 0.46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