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혁 '술은 마셨지만 음주운전은 안 했다'더니… 12년만에 인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김상혁이 과거 음주운전했던 사실을 인정했다.
김상혁 '술은 마셨지만 음주운전은 안 했다'더니… 12년만에 인정

지난 5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김상혁을 비롯해 가수 마크툽, 배우 클라라, 아나운서 황보미, 개그우먼 김미연이 출연했다.

최근 방송에 복귀한 김상혁은 음주운전 논란으로 긴 자숙기간을 가진 후의 근황을 전했다.

그는 프랜차이즈 매장 사장님으로, 여의도에서 수제 맥주 펍과 육회집까지 2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김상혁은 "프랜차이즈 매장 중 두 곳 모두 매출 1위"라고 밝혔다.

매장이 대박난 비결로는 사장인 자신이 직접 매장 내, 외부에서 전단지를 배포하며 열심히 홍보에 매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의 가게의 벽에는 과거 김상혁의 어록을 패러디한 '술은 마셨지만 취하지는 않았다'라는 글귀가 새겨져 있다. 그는 "그 말이 나를 벗어나지 않는다. 벗어나지 않으면 안고 가자고 했다"고 말했다.

앞서 김상혁은 지난 2005년 음주운전 사건으로 오랜 자숙의 시간을 보냈다. 당시 김상혁은 "술은 마셨지만 음주운전은 안 했다"고 거짓 해명해 대중의 질타를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김상혁이 거짓말탐지기에 손을 올리자 MC 박나래는 “술은 마셨지만 음주운전은 하지 않았느냐”고 물었고, 김상혁은 “음주운전 한 거죠”라며 망설임 없이 인정했다.

사진. MBC 에브리원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3.19하락 20.2711:50 08/10
  • 코스닥 : 824.40하락 9.2511:50 08/10
  • 원달러 : 1308.40상승 3.811:50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1:50 08/10
  • 금 : 1812.30상승 7.111:50 08/10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與 비대위원장 선출 후 국회 등원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