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정, 해명까지 해야했던 음주방송설… "잠결" 해프닝으로 일단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고현정이 때아닌 음주방송설에 휩싸였다.
고현정, 해명까지 해야했던 음주방송설… "잠결" 해프닝으로 일단락

발단은 오늘(6일) 오전 11시 전파를 탄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전화 연결.

배우 김성경은 이날 영화 '구세주 리턴즈' 홍보차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출연, 평소 친분이 있는 배우 고현정과 깜짝 통화연결을 시도했다.

김성경은 고현정에 대해 "서로 사랑하는 사이"라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고현정은 "저 미스코리아 출신이다. 제가 누구인지 스무고개를 하자"라며 웃음을 전했다. 이어 재치 있게 "시간이 없죠? 저 고현정입니다"라고 말했고 최성국은 "술을 마셨느냐"라고 물어 폭소를 자아냈다.

이후 김성경은 "나 응원해주려고 연결한 거 맞죠?"라고 물었고, 고현정은 "네, 김성경 최고"라고 외쳤다. 하지만 고현정은 처음에 이성경이라고 이름을 잘못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또 영화 응원을 부탁하자 "잘 될까요?"라고 농담해 화제가 됐다.

방송이 끝난 후 일각에서는 '고현정이 음주방송을 한 것이 아니냐'는 주장이 제기됐지만, 이는 예고 없이 깜짝 전화 통화가 이뤄지면서 생긴 해프닝인 것으로 확인됐다.

고현정 소속사 측은 “김성경과 전화통화는 사전에 협의가 이뤄지지 않은 상황이었다. 고현정이 잠결에 예고없이 ‘씨네타운’ 전화를 받아 실수를 한 것이다”라고 해명했다.

소속사의 해명으로 고현정의 음주방송 논란은 해프닝으로 일단락 됐다. 하지만 잡음이 계속되고 있고, 결국 ‘박선영의 씨네타운’ 측은 다시듣기에서 고현정 부분만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청취자들은 고현정 측이 밝힌 입장대로 갑작스럽게 전화 연결이 되면 당황할 수도 있다며 미리 고지가 되지 않았던 상황에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사진. 임한별 기자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28.66하락 13.1209:56 07/06
  • 코스닥 : 758.05상승 7.109:56 07/06
  • 원달러 : 1305.70상승 5.409:56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09:56 07/06
  • 금 : 1763.90하락 37.609:56 07/06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6월 소비자물가 6%대…여름철 7∼8%대로 치솟을 수도
  • [머니S포토] 쌍용자동차, SUV '토레스' 출시…가격은 2740~3020만원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