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바도르 달리 친딸이다" 여성 주장 허위 판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살바도르 달리. 1973년 프랑스 파리에서 살바도르 달리의 모습. /사진=뉴시스(AP 제공)
살바도르 달리. 1973년 프랑스 파리에서 살바도르 달리의 모습. /사진=뉴시스(AP 제공)

살바도르 달리 재단은 6일(현지시간) 한 스페인 여성이 자신이 달리의 친딸이라고 주장한 데 대해 DNA 검사를 통한 친부 확인 검사 결과 여성의 주장이 허위로 밝혀졌다고 발표했다.

달리 재단은 이날 성명을 발표, DNA 검사 결과 필라 아벨(61)은 생물학적으로 달리와 아무 연관도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설명했다.

아벨은 자신의 어머니가 달리와 애정 관계를 맺었으며 달리의 막대한 유산 일부에 대해 자신이 법적 권리를 갖고 있다고 오래 전부터 주장해왔다. 마드리드 법원은 아벨의 주장을 받아들여 DNA 검사를 명령한 바 있다.

이와 관련, 달리 재단은 아벨의 터무니없는 주장이 허위로 밝혀져 기쁘다고 강조한 반면 아벨의 변호인 측은 아직 논평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한편 달리는 에스파냐 출신 초현실주의 화가로 S.프로이트의 정신분석학설에 공명·의식 속의 꿈·환상의 세계를 자상하게 표현한 인물이다. 그는 1989년 84살을 일기로 사망했다.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