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북 군사행동, 첫 번째 선택 아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럼프 첫번째 선택 아냐. 사진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뉴시스(AP 제공)
트럼프 첫번째 선택 아냐. 사진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뉴시스(AP 제공)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대북 군사행동은 "첫 번째 선택"이 아니라며 최근 강경한 입장에서 한발 물러서는 듯한 모습을 나타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45분간 전화 통화를 갖고 북한의 핵·탄도미사일 프로그램 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한 후 이같이 밝혔다고 외신 등이 보도했다.

백악관은 두 정상이 "한반도 비핵화 목표를 성취하기 위해 추가 행동을 취하기로 했다"고 전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시 주석이 뭔가 하고 싶어한다. 우리는 그가 이를 할 수 있을지 두고 볼 것이다. 그러나 북한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을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라며 "시 주석이 나에게 100% 동의한다고 믿는다"고 설명했다.

그는 대북 군사 공격에 대해서는 "분명히 그것은 우리의 첫 번째 선택이 아니다. 하지만 우리는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지켜볼 것"이라며 다른 압박 조치가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시 주석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에게 북한 문제는 "대화와 협의"로 해결해야 한다며 "중국은 국제사회의 핵 비확산 고수과 한반도 평화와 안정, 대화를 통한 핵 문제 해결에 확고하다"고 밝혔다고 외신 등이 보도했다.

그는 "전체적인 방향은 북핵의 평화적인 해결을 향해 나아가야 한다"며 "포괄적인 조치와 함께 대화가 장기적인 해결을 모색하는 데 최선"이라고 주장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4.80하락 5.5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