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개 공공기관, 하반기 합동채용 실시… 7개 분야서 3500명 선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6개 공공기관, 하반기 합동채용 실시… 7개 분야서 3500명 선발

정부가 올해 하반기부터 46개 공공기관을 대상을로 합동채용 방식을 도입한다. 이번 합동채용 규모는 약 3500명으로, 유사그룹별로 나눠 이르면 이달 말부터 동일한 날짜에 필기시험이 치러질 전망이다.

기획재정부는 7일 46개 공공기관을 7개 분야 15개 그룹으로 나눠 그룹별로 동일한 날짜에 필기시험을 치르는 합동채용 방식을 올 하반기부터 도입한다고 밝혔다.

공공기관 합동채용은 일부 수험생들의 중복합격으로 과도한 경쟁이 벌어지는 등 채용 과정의 비효율성 문제가 제기돼 정부가 추진한 방안이다. 이직률과 결시율이 높아 문제를 겪던 일부 공공기관도 자발적으로 참여를 결정했다.

기존에는 기업은행, 산업은행, 한국수출입은행, 예금보험공사 등 4개 정책금융과 부산·울산·인천·여수광양항만 등 항만 4사가 합동채용을 진행했다. 여기에 한국전력공사 등 38개 기관이 추가로 합류한다.

하반기부터 합동채용을 실시할 7개 분야는 사회간접자본(SOC·11개), 에너지(11개), 정책금융(10개), 보건의료(4개), 농림(3개), 환경(3개), 문화예술(4개) 등이다.

7개 분야는 다시 세부 그룹으로 나뉜다. SOC 분야의 경우 공항, 철도, 도로, 항만 등 4개 그룹으로 세분화돼 같은 날 필기시험을 치른다. 에너지 분야 역시 전기, 발전 등 4개 그룹으로 나뉘고 정책금융과 보건의료도 각각 2개의 그룹으로 나뉜다.

정부는 올해가 합동채용 확대 시행 첫해임을 감안해 응시기회가 급격히 줄어드는 것을 막기 위해 그룹별로 시험일자를 나눴다고 설명했다.

합동채용 분야별 참여 기관을 살펴보면, SOC에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공항공사, 코레일관광개발, 코레일유통, 한국철도시설공단, 교통안전공단, 도로교통공단, 부산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울산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 등이 포함됐다.

에너지 분야는 한국전력공사, 한전KPS, 한국가스기술공사,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동발전,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중부발전 등이다.

정책금융 분야는 주택도시보증공사, 한국벤처투자, 한국자산관리공사, 기술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 예금보험공사, 중소기업은행, 한국무역보험공사, 한국산업은행, 한국수출입은행 등이 참여한다.

보건의료 분야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민건강보험공단,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등이, 농림 분야는 농업기술실용화재단,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등이 참여한다. 이 밖에 환경 분야에는 국립공원관리공단, 낙동강생물자원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등이 참여하며, 문화예술 분야에는 강원랜드, 국민체육진흥공단, 한국관광공사, 한국체육산업개발 등이 함께한다.

한편 올해 하반기에 채용계획이 있는 공공기관 중 합동채용에 참여하지 않는 230여개 기관들은 기존처럼 개별채용을 진행한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2.09상승 20.1718:03 06/28
  • 코스닥 : 769.51하락 1.0918:03 06/28
  • 원달러 : 1283.40하락 3.118:0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8:03 06/28
  • 금 : 1821.20하락 3.618:03 06/28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