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환 득남, 3년 만에 아빠됐다… "산모·아이 곁 지키는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신정환이 복귀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건강한 아들을 얻었다.

신정환 득남, 3년 만에 아빠됐다… "산모·아이 곁 지키는 중"

신정환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오늘(7일) "신정환씨가 지난달 30일 3.03kg의 건강한 남자 아이를 품에 안았다"고 밝혔다.

이어 "촬영 일정이 빡빡하지는 않기 때문에 현재 산모와 아이 곁을 지키며 기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정환은 2014년 12세 연하의 신부와 결혼해 3년 만에 득남하게 됐다. 이로써 그는 정식 연예계 복귀를 앞두고 겹경사를 맞게 됐다. 

오는 14일 방송인 탁재훈과 함께 출연하는 Mnet '프로젝트S: 악마의 재능기부'를 통해 7년만에 연예계 복귀를 예고한 바 있다.

사진. 코엔스타즈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63.90하락 37.6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