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의원 "임기는 보장해 줘야"… 공영방송 사장 퇴진운동 비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경원 의원 "임기는 보장해 줘야"… 공영방송 사장 퇴진운동 비판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공영방송 사장 퇴진 운동이 벌어지고 있는 데 대해 "임기는 보장해 주고 그 안에서 고쳐 가야 한다"고 말했다.

나경원 의원은 이날 불교방송 BBS라디오 '전영신의 아침저널'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은 의견을 밝혔다. 나 의원은 "언론장악을 위한 권력의 시도는 아주 역사가 오래됐다. 노무현 정부 때는 방송과 전혀 관련 없는 신문사 출신 사장을 KBS 사장으로 낙하산 했다면 적어도 이명박 정부 때부터는 KBS 사장은 KBS 출신이 한다는 전통이라도 만들었다"며 현재 벌어지고 있는 사장 퇴진 운동에 비판을 제기했다.

이어 "역사가 좀 더 발전하기 위해서는 적어도 공영방송 사장들의 임기는 보장해 줘야 한다. 우리 민주주의가 발전하기 위해서는 이런 방송사 장악 시도는 여러 가지로 원천적으로 차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나 의원은 자유한국당이 정기국회를 보이콧하면서 방송법 개정안이 논의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는 데 대해서는, "실질적으로 야당 할 때는 반대하고 여당 되면 수신료 인상하자고 한다. 정권을 가진 쪽이든 안 가진 쪽이든 이제는 좀 크게 국가의 미래를 같이 생각하고 머리를 맞댔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318.64하락 23.1412:06 07/06
  • 코스닥 : 756.79상승 5.8412:06 07/06
  • 원달러 : 1306.50상승 6.212:06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2:06 07/06
  • 금 : 1763.90하락 37.612:06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