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허리케인 '어마' 접근 혼조세… 다우 0.06%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사진=이미지투데이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사진=이미지투데이

뉴욕증시가 허리케인 '어마'가 경제에 미칠 영향을 주목하며 혼조를 보였다.

8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3.01p(0.06%) 상승한 2만1797.79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각각 3.67p(0.15%), 37.68p(0.59%) 하락한 2461.43과 6360.19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내림세로 출발한 3대 지수는 다우지수만 상승세로 돌아섰으나 등락 폭이 크지는 않았다.

투자자들이 '어마'가 원유시장을 비롯해 경제에 어떤 타격을 줄 것인지에 주목한 가운데 일부 차익 실현 움직임이 나타났다.

플로리다는 이번 주말 '어마'가 상륙하면서 며칠 동안 전기 공급이 중단되는 등 허리케인 피해로 경제 타격을 피할 수 없을 것으로 예상됐다.

이코노미스트들은 '하비'가 올해 3분기 경제 성장률에 영향을 줄 것이라며 올해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기준금리 인상 시기도 지연될 수 있다고 예상했다. 다만, 연준의 자산 축소는 올해 시작될 것으로 전망했다.

반면 윌리엄 더들리 뉴욕연방준비은행 총재는 "최근 미국을 강타한 허리케인이 장기적으로 경제활동을 활성화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23:59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23:59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23:59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23:59 03/02
  • 금 : 64.23하락 0.0623:59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