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 출산' 서지영, 요람에 누운 아기 공개 "바움이 집에 왔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샵 출신 서지영이 둘째 아이를 출산했다. 
'둘째 출산' 서지영, 요람에 누운 아기 공개 "바움이 집에 왔어요"

서지영은 오늘(11일) 인스타그램에 "바움이 집에 왔어요"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서지영이 공개한 사진 속 아기는 포대기에 감싸져 요람에 누워 있다.

1998년 혼성그룹 샵 멤버로 데뷔한 서지영은 샵 해체 이후 솔로 가수 및 연기자로 활동했다. 지난 2011년 11월 5세 연상 사업가와 결혼, 2014년 5월 첫 딸을 낳았다.

서지영은 최근 둘째를 임신, 몸조리에 전념해 온 끝에 건강한 아이를 낳았다.

사진. 서지영 인스타그램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