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료원·서울교육청, 학교와 시민건강 돌보기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의료원이 서울특별시교육청과 학부모 대상 건강지킴이 ‘맘스케어’ 교육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시민의 건강증진과 서울지역 학교내 학생들의 건강증진을 강화시켜 나간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서울의료원
/사진=서울의료원
‘맘스케어’는 학부모를 대상으로 가정과 이웃 그리고 학교에서 접할 수 있는 분야별 기초의료에 관한 교육을 5주 과정으로 학습하게 된다.

학습내용으로는 ▲골절, 화상 등 생활 속 응급조치 ▲소화기질환, 소아청소년 질환, 호흡기질환, 신경과질환, 순환기질환, 감염성질환 등에 대한 이해와 대처방법 ▲어린이 마음치유 ▲아이들 발달특성의 이해 등에 관한 교육 등 자녀와 부모 등 전 연령층의 가족과 이웃들에게 발생하기 쉬운 질환들을 중심으로 이해하기 쉬운 기본적 의료지식을 교육한다.

이와 함께 학교현장에서는 교육 수료 학부모들을 학교 내 건강지킴이 활동가로 운용하는 후속 프로그램도 뒤따를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서울의료원은 ‘맘스케어’ 기본 의학교육 프로그램 전 과정을 진행하며, 서울특별시교육청은 맘스케어 교육을 희망하는 학부모를 서울의료원과 연결될 수 있도록 연계해주게 된다.

또한, 수료생들은 교육수료 후 서울의료원에서 제공하는 맘스케어 정규교육 수료증과 ‘맘스케어 학부모’ 인증 카드를 발급 받게 되며 양 기관은 학교 내 자원 활동과 정기모임 등에 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의료원 김민기 원장은 “의료의 질은 OECD 국가 중 최고수준이지만 건강만족도는 그중 꼴찌인 우리 국민의 현실은 직장과 학교생활에 몰입되어 생활수준이 올라가도 스스로의 건강은 갈수록 돌보지 못하는 아이러니한 현실” 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서울시교육청과의 협약을 통해 ’맘스케어‘ 건강지킴이 교육사업은 서울시민 스스로가 엄마가 중심이 되어 기초적인 의학지식을 학습해 전세대의 가족과 이웃의 건강을 스스로 지켜내는 시민항체 역할을 톡톡히 하게 될 것이며 특히 보건교사 1인으로 메꾸고 있는 학교 내 보건의료의 부족한 손길에 작게나마 숨통이 트일 수 있는 알차고 유용한 교육프로그램으로 앞으로 지속적인 성장을 이끌어내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