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북한 미사일 발사에도 "인도적 지원 그대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 미사일 발사. 인도적 지원. 사진은 노동신문에 공개된 지난달 29일 발사한 중장거리전략탄도미사일 화성-12형 발사 장면. /사진=뉴스1
북한 미사일 발사. 인도적 지원. 사진은 노동신문에 공개된 지난달 29일 발사한 중장거리전략탄도미사일 화성-12형 발사 장면. /사진=뉴스1

청와대는 15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도 인도적 지원은 그대로 진행한다는 방침을 확인했다.

앞서 정부는 전날 국제기구를 통해 800만달러 상당의 대북 인도적 지원 사업을 2년 만에 재개한다고 발표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출입기자들과 만나 대북 인도적 지원 결정과 관련, "문재인정부의 대북 기조는 변경은 없다"며 "북한 미사일 발사와 핵 도발에 대한 단호한 제재 기조는 유지되지만 이와는 별개로 인도적 지원은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 800만달러 상당의 대북 지원은 유니세프(UNICEF)와 유엔 세계식량계획(WFP) 등이 정부에 요청해온 사안이고, 전임 박근혜정부에서도 지원이 이뤄진 전례가 있다"며 "차후 통일부에서 진행하고 결정될 사안"이라고 부연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전 6시57분쯤 북한이 평양 순안 일대에서 일본 상공을 지나 북태평양 해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했다며 최대고도는 약 770여㎞, 비행거리는 약 3700여㎞로 추정된다고 발표했다.

한편 통일부는 오는 21일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를 통해 유엔 산하기구 요청에 따른 대북 지원 사업을 논의한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유엔 WFP 아동·임산부 영양 강화 식품 지원 사업에 450만달러, UNICEF 아동·임산부 영양제 및 필수 의약품 지원 사업에 350만달러를 공여하는 방안이 심의·의결될 전망이다.

우리 정부는 1996년 이래 거의 매년 국제기구를 통한 대북 인도적 지원 사업을 벌여왔지만 지난해는 대북 지원을 진행하지 않은 바 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3%
  • 57%
  • 코스피 : 2236.10하락 1.7615:00 10/07
  • 코스닥 : 699.90하락 6.1115:00 10/07
  • 원달러 : 1410.90상승 8.515:00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5:00 10/07
  • 금 : 1720.80보합 015:00 10/07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김현숙 장관 "여성가족부 폐지되도 기능 강화할 수 있다"
  • [머니S포토] 오늘부터 판매 시작한 '아이폰14'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