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수출입은행장 "정책금융이 구조조정 주도, 일자리 최대한 유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은성수 신임 수출입은행장이 1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수출입은행 본점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은성수 신임 수출입은행장이 1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수출입은행 본점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은성수 수출입은행장은 15일 조선을 비롯한 주요 산업구조조정을 시장 친화적으로 추진하고 일자리는 최대한 유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은 행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정부의 핵심 과제인 일자리 창출과 인적자원 고도화를 위해서도 우리의 역할을 확대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은 행장은 노동조합의 출근저지로 임명장을 받은 지 5일째인 이날 취임식을 열었다. 은 행장은 중후장대 산업을 수은의 핵심 업무로 지속해서 발전시켜나가고 4차 산업혁명시대에 맞는 새로운 수출형 신성장 산업을 발굴해 중점 영역으로 편입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정책금융의 포용성을 확대해 중소·중견기업이 편안히 다가올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적으로 도와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은 행장은 3대 경영철학으로 임직원과 고객뿐 아니라 모든 국민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열린 경영', 중장기 관점에서 업무를 추진하는 '미래 지향 경영', 일과 여가를 중시하는 '스마트 경영'을 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은 행장은 "수은이 나아갈 방향을 구체적으로 실행하면서 혁신과제 이행 등 변화를 요구하는 목소리와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역할을 더욱 충실하게 하기 위해 '신뢰받는 수은을 위한 조직혁신 태스크포스'를 구성·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안으로는 모두가 마음을 한데 모으고 밖으로는 고객, 정부, 유관기관 등과의 폭넓은 소통을 통해 우리의 업무와 추진 방향에 대해 지지를 받도록 하겠다"며 취임사를 마무리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