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고령 자메이카 브라운 할머니 117세로 세상 떠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계 최고령자인 자메이카의 바이올렛 브라운 할머니가 지난 15일 117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사진=뉴시스(AP)
세계 최고령자인 자메이카의 바이올렛 브라운 할머니가 지난 15일 117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사진=뉴시스(AP)

세계 최고령자 기네스북에 오른 자메이카 바이올렛 브라운 할머니가 117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고 영국 미러 온라인판 등 매체가 17일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브라운 할머니는 지난 15일 밤 자메이카 서부 몬테고 베이의 페어뷰 병원에서 눈을 감았다.

1900년 3월10일 태어난 브라운 할머니는 며칠 전 건강이 악화하면서 병원에 입원했다가 그대로 타계했다.

자메이카가 영국 식민지였을 때 출생한 브라운 할머니는 1901년 1월 서거한 빅토리아 여왕 치하의 대영제국 때 태어난 '마지막 영국인'이기도 하다.

앤드루 호니스 자메이카 총리는 트위터를 통해 "세계에서 가장 나이 많으신 우리 모세-브라운 여사가 117세로 영면했다"고 추모했다.

지난 4월 브라운 할머니는 이탈리아 엠마 모라노 할머니가 향년 117세에 타계하면서 세계 최고령자가 됐다.

이번에 브라운 할머니의 별세로 일본 가고시마(鹿兒島)에 사는 1900년 8월4일생인 다지마 나비(田島ナビ) 할머니가 세계 최고령자로 공인받게 된다.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12
  • 금 : 60.94하락 0.3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