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관병 갑질' 박찬주 대장, 구속영장 청구… 직권남용 아닌 뇌물수수 혐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찬주. 사진은 박찬주 대장. /사진=뉴시스
박찬주. 사진은 박찬주 대장. /사진=뉴시스

공관병 갑질 논란을 빚은 박찬주 대장에 대해 군 검찰이 직권남용이 아닌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으로 19일 확인됐다.

군 검찰단 관계자는 이날 "박 대장에 대해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됐으며 오는 21일 군 법원에서 영장실질심사가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앞서 박 대장 내외의 공관병에 대한 불합리한 지시와 인권침해 행동으로 직권남용 혐의로 기소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었다. 하지만 박 대장 내외를 고발한 공관병과 관련자가 군 검찰의 소환 조사에 응하지 않아 수사에 난항을 거듭했다.

군 검찰단은 수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압수수색과 계좌 추적을 통해 민간 고철업자 사이에서 수상한 돈거래와 향응 제공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고철업자는 실제로 박 대장이 재직했던 제2작전사령부의 입찰을 수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군 검찰단은 박 대장의 직권남용 혐의에 대해서는 민간 검찰에 이관한다는 방침을 검토하고 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9.62상승 64.6411:48 02/25
  • 코스닥 : 927.80상승 21.4911:48 02/25
  • 원달러 : 1109.70하락 2.511:48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48 02/25
  • 금 : 62.89하락 0.6511:48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