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서구청 화장실서 6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 서구청 화장실서 6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부산 서구청 화장실에서 6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20일 오전 부산 서구청 1층 화장실에 60대 여성 A씨가 목을 매 숨져 있는 것을 청소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자는 경찰에 "화장실 쓰레기를 치우려다 첫번째 칸이 잠겨 있어 확인해보니 여성이 목을 매고 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타살 흔적이 발견되지 않아 이 여성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A씨가 우울증을 앓고 있었다는 유족 진술을 바탕으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6.44하락 29.4610:18 01/18
  • 코스닥 : 961.67하락 2.7710:18 01/18
  • 원달러 : 1104.80상승 5.410:18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0:18 01/18
  • 금 : 55.39하락 0.3110:18 01/18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