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산바지 전 제품 흡수성 매우 낮아… 유해물질 검출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해물질 검출도. 사진은 한국소비자원. /사진=뉴시스
유해물질 검출도. 사진은 한국소비자원. /사진=뉴시스

한국소비자원은 27일 12개 아웃도어 브랜드 12개 등산바지 제품을 대상으로 여러 가지 성능을 시험·평가한 결과 전 제품의 흡수성이 매우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소비자원이 땀을 빠르게 흡수하는 정도를 가리키는 흡수성을 시험한 결과 전 제품이 1~2급(1~5급까지 평가하며 5급으로 갈수록 우수함)으로 흡수성이 매우 낮게 분석됐다. 전 제품이 흡습·속건성을 표시·광고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흡수성이 매우 낮아 운동 시 발생하는 땀방울이 옷으로 흡수되지 못하고 피부 표면을 따라 흘러내릴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옷 표면에 물이 닿았을 때 빠르게 스며들지 않도록 물방울을 튕겨내는 정도를 가리키는 발수성을 시험한 결과 전 제품이 세탁 전에는 4급(0~5급까지 평가하며, 5급으로 갈수록 우수함) 이상으로 양호했지만, 반복 세탁 후에는 머렐(5217PT118), 콜핑(KOP0930MBLK) 2개 제품의 발수성이 1급으로 떨어져 상대적으로 기능성이 저하되는 것으로 평가됐다.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에 따른 pH, 폼알데하이드, 아릴아민 등 유해물질 시험 결과 전 제품이 안전 기준에 적합했다.

시험 대상은 모두 발수 가공된 제품으로, 발수 가공제로 인한 과불화화합물(PFOS:과불화옥탄술폰산, PFOA:과불화옥탄산) 함유 여부를 시험했다. 그 결과 노스페이스(NFP6NI12), 디스커버리익스페디션(DMPT11711U-1), 레드페이스(REWMPAS17110), 빈폴아웃도어(BO7221B01R), 케이투(KMP173331Z12) 5개 제품에서 PFOA가 유럽의 섬유제품 민간 친환경 인증(OEKO-TEX) 기준(1.0μg/m2) 이상으로 검출됐다.

이밖에도 햇빛에 의해 색상이 변하지 않는 정도인 일광견뢰도에서 1개 제품이, 마찰에 의해 색상이 변하는 정도인 마찰변색도에서 9개 제품이 소비자원 섬유제품 권장품질기준에 미흡해 품질 개선이 필요했다. 외부의 힘에 의해 쉽게 끊어지지 않는 정도인 인장강도, 찢어지지 않는 정도인 인열강도, 표면에 보푸라기가 나타나는 필링 등 내구성을 확인한 결과 전 제품이 권장품질기준 이상으로 양호했다.

한국소비자원으로부터 흡습·속건 표시 및 광고 개선(12개 업체), 혼용률 표시 부적합 개선(1개 업체) 권고를 받은 업체는 이를 수용해 개선 계획을 회신했고, 과불화화합물이 검출된 5개 업체에서는 자발적인 관리 강화 및 사용 절감을 위해 노력할 것을 회신했다. 또한 12개 전 업체는 해당 제품에 대한 교환 또는 환불을 실시할 예정이다.

소비자원은 "앞으로도 소비자의 합리적인 소비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기능성 의류에 대한 안전성 및 품질 비교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다짐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8:01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8:01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8:0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8:01 07/29
  • 금 : 72.82하락 0.218:01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