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수 조모상, "하루 외박 받아 빈소 지킨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JYJ 김준수가 조모상을 당했다.

김준수 조모상, "하루 외박 받아 빈소 지킨다"

김준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오늘(27일) "김준수가 조모상을 당했다"며 "하루 외박을 받아 빈소를 지킬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준수 할머니는 지난 26일 별세했다. 현재 빈소는 전북 전주시 전북대학교 장례싱작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28일이다.

한편 김준수는 지난 2월 충청남도 육군논산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의무경찰 홍보단에서 복무하고 있다. 김준수는 오는 2018년 11월 전역한다.

사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8:03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8:03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8:03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8:03 09/28
  • 금 : 76.17상승 1.418:03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