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근로자 월평균 임금 '310만·355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광주·전남지역 상용근로자 5인 이상 사업체 1인당 평균 임금은 각각 310만2000·355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고용노동부의 ‘2017년 8월 기준 사업체노동력조사 및 시도별 임금근로시간 부가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 4월 현재 광주 상용근로자 5인 이상 사업체 1인당 평균 임금은 310만2000원으로 전년대비 3.6%(10만7000원) 증가했다.

이는 충북(3.8%)에 이어 전국에서 두번째로 높은 상승률이다. 그러나 시도별 임금총액에서는 제주(264만9000원), 대구(284만6000원), 부산(306만5000원)보다 낮은 수준을 보였다. 산업별 임금총액은 금융 및 보험업(528만1000원), 전기·가스·증기 및 수도사업(484만4000원) 순으로 나타났다.

광주지역 근로자의 근로시간은 172.2시간으로 전년대비 2.3시간(-1.3%) 감소했고, 전국대비 1.0시간 적은 수준이다. 광주는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 건설업 상용근로자 비중이 전국보다 높았다.

전남지역 근로자 평균 임금은 지난해보다 2.5%(8만6000원) 오른 355만원으로 울산(424만1000원), 서울(394만2000원), 충남(359만5000원)에 이어 전국에서 네번째로 높았다.

이는 한국전력 등 광주전남혁신도시 공공기관과 LG화학, GS칼텍스, 포스코 등 동부권 대기업 고임금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근로자 1인당 총근로시간(177.9시간)은 전년대비 2.0시간(-1.1%) 감소했고, 전국대비 4.7시간 많은 수준이다.

산업별 임금총액은 전기·가스·증기 및 수도사업(498만원), 금융 및 보험업(477만1000원) 순으로 나타났다. 또 전남은 건설업, 보건업 및 사회복지 서비스업 상용 근로자 비중이 전국보다 높았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