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고속도로서 25톤 트레일러 사고, 1명 부상… 4시간여 통제로 정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호남고속도로서 25톤 트레일러 사고, 1명 부상… 4시간여 통제로 정체

호남고속도로에서 25톤 트레일러 사고가 발생했다.

28일 전북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27일 오후 11시26분쯤 호남고속도로 상행선 익산 분기점 인근에서 25톤 트레일러가 앞서 가던 트럭을 피하려다 중앙분리대를 들이받고 하행선으로 넘어갔다.

이후 강철코일을 싣고 있던 트레일러 부분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30여분 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이 사고로 트레일러 운전자 50대 A씨가 다리를 크게 다쳐 인근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후 고속도로 양방향 일부 차선이 4시간 넘게 통제되면서 정체를 빚기도 했다. 경찰은 A씨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