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연휴, '복통 신고' 구급대 출동 최다… 소화기관 이상 평소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연휴 복통.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추석연휴 복통.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추석 연휴에는 복통 등 소화기관 이상으로 119구급대가 출동하는 사례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소방재난본부가 2014~2016년 추석 연휴 중 구급 활동을 분석한 결과 복통 호소가 2285건, 오심·구토가 1842건, 전신 쇠약이 1388건, 그 밖의 출혈이 1003건, 요통이 968건, 고열이 789건 순으로 집계됐다.

추석 연휴 1일 평균 복통 환자 출동 건수는 134건으로 평소 115건보다 19건 많았으며, 최근 3년간 추석 연휴 복통 환자 출동 건수를 합산한 결과 추석 당일이 446건, 추석 다음날이 430건, 추석 전날이 382건 순으로 드러났다.

정문호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장은 "추석 연휴 중에 주로 음식물 섭취와 관련한 소화기관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며 "과식을 피하는 등 음식물 섭취에 주의가 요구된다"고 설명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