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트로스' 유병재, 빵 주워먹은 이유..."승환이형도 먹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알바트로스’ 유병재가 손님이 남긴 빵을 몰래 먹었다. 


지난 9월 27일 방송된 tvN ‘알바트로스’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이승환과 유병재가 일일 빵집 아르바이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맛좋은 빵 냄새에 배고픔을 호소하던 이승환과 유병재는 쓰레기를 치우면서도 "쓰레기도 냄새가 좋다"고 말했다. 특히 유병재는 배고픔을 이기지 못하고 손님이 먹다 남긴 빵을 주워 먹어 웃음을 자아냈다.


유병재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깔끔하게 드셨길래. 저만 먹은 게 아니라 승환이 형도 가져다드렸다”고 밝혔다.

이후 유병재가 가져단 준 빵이 버린 빵인지 몰랐던 이승환은 "그게 가장 맛있었다"고 순진하게 말했다.

사진. tvN ‘알바트로스’ 

 

  • 0%
  • 0%
  • 코스피 : 3238.20하락 29.7314:12 06/21
  • 코스닥 : 1011.20하락 4.6814:12 06/21
  • 원달러 : 1137.70상승 5.414:12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4:12 06/21
  • 금 : 70.98하락 1.3714:12 06/21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안철수 "윤석열 X파일 논란, 공작 정치 개시의 신호탄"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