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소비자물가 2.1%↑… 채소류 넉달만에 하락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월 소비자물가 2.1%↑… 채소류 넉달만에 하락세

9월 소비자물가가 2.1% 올랐다. 28일 통계청이 발표한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9월 소비자물가는 전년동월대비 2.1% 상승해 지난 6월(1.9%) 이후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통계청은 채솟값 상승세가 약해지고 석유류 가격 상승과 전기료 인하에 따른 기저효과가 작용해 9월 물가를 끌어올린 것으로 분석했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지난 3월 2.2%를 기록한 뒤 4월부터 6월까지 1.9~2.0% 등락을 거듭하다 7월 2.2%로 오른 뒤 8월에 2.6%까지 뛰었다. 9월에도 2%대 상승률이 이어졌다.

채소류가 4.2% 내려 넉 달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농산물은 5.2%, 수산물은 6.1%, 축산물은 3.6% 각각 올랐다. 농·축수산물은 전년동월대비 4.8% 올라 전체 물가를 0.41%포인트 끌어올렸다.

품목별로는 오징어가 63.7%나 뛰었으며, 토마토 35.9%, 양파 33.5%, 달걀 24.4%, 사과 15.0%, 돼지고기 6.9% 각각 올랐다. 반면 시금치와 배추는 각각 33.6%, 32.2% 내렸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감산기간 연장 논의 영향으로 국제유가가 상승하면서 석유류는 6.1% 올랐다. 석유류 가격 상승으로 공업제품 물가는 1.2% 올라 전체 물가를 0.37%포인트 상승 견인했다.

물가지수 산정시 차지하는 비중이 가장 큰 서비스가격은 1.8% 상승해 전체 물가를 1.02%포인트 높였다.

체감물가를 나타내는 생활물가지수는 전년동월대비 2.9% 올랐다. 식품은 3.1%, 식품 이외는 2.7% 각각 상승했다. 전·월세 포함 생활물가지수는 2.7% 올랐다. 신선식품지수는 신선어개와 신선과실이 각각 4.5%, 21.5% 오르면서 6.0% 급등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