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듀카브·투베로’, 동남아 13개국에 6126만달러 규모 기술수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투베로 제품 이미지. /사진=보령제약
투베로 제품 이미지. /사진=보령제약
보령제약이 최근 다국적 제약유통사 쥴릭파마의 유통판매 자회사 자노벡스와 ‘듀카브(피마사르탄+암로디핀)·투베로(카나브-로수바스타틴복합제)’ 독점판매에 대한 라이선스아웃(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보령제약은 로열티(라이선스 Fee) 150만달러를 받고 듀카브·투베로에 대한 동남아 13개국 독점판매권을 제공하며 인도네시아·태국·필리핀·베트남 등에 15년간 5976만달러 규모의 완제품을 공급한다.

이로써 보령제약은 쥴릭파마와 2015년 카나브단일제 동남아 13개국 라이선스아웃계약 체결을 시작으로 지난해 이뇨복합제 카나브플러스, 올해 듀카브·투베로까지 현재 출시된 모든 카나브패밀리를 동남아에 수출하게 됐다. 동남아 전체 계약규모는 2억1872만달러다.

카나브패밀리 동남아 13개국 라이선스아웃 현황. /표=보령제약
카나브패밀리 동남아 13개국 라이선스아웃 현황. /표=보령제약

두 회사는 지난 4월 싱가포르에서 카나브단일제 판매허가를 획득한 데 이어 8월 태국에서도 판매허가를 획득해 판매 허가국이 2개국으로 늘었다. 보령제약과 쥴릭파마는 조속한 시일 내에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다.

현재 동남아시아 메인 6개국 시장(싱가포르·말레이시아·인도네시아·필리핀·태국·베트남)의 항고혈압제 시장규모는 11억달러다. 그 중 태국·필리핀 등 일부 국가 ARB시장이 높은 성장률을 나타내고 있어 앞으로 고혈압시장에서 동남아시장의 잠재력은 지속 확대될 것으로 예측된다.

최태홍 보령제약 대표는 “현재까지 발매된 모든 카나브패밀리를 쥴릭파마와 함께함으로써 동남아 항고혈압제 일등브랜드로 도약할 수 있는 동력을 얻게 됐다”며 “굳건한 파트너십을 통해 제품뿐 아니라 양사의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긴급기자회견 갖는 이언주 전 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