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김재욱, 서현진♥양세종 관계 알았다… 엇갈린 러브라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랑의 온도' 김재욱이 서현진과 양세종의 재결합에 가슴시린 눈빛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사랑의 온도' 김재욱, 서현진♥양세종 관계 알았다… 엇갈린 러브라인

지난 10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 15-16회에서는 5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오로지 현수(서현진 분)만을 바라보고 그녀의 곁을 한결같이 지켜왔던 정우(김재욱 분)가 슬픔에 빠지게 됐다.

정선(양세종 분)과 현수가 다정하게 데이트 장면을 목격한 후 생각지도 못했던 충격에 혼란스러움을 감추지 못하는 정우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저릿하게 만들었다.

정우는 5년이라는 시간 동안 속절없이 현수를 향해 흐르는 마음을 주체하지 못했고, 준하(지일주)의 부추김에 우연을 가장한 만남을 위해 현수를 쫓아 여수로 향했다. 겉으로는 평정심을 유지하는 듯했지만 속으로는 영화 같은 만남을 기대했다.

그러나 현수는 정선과 재회해 "잘못했다. 쿨한척, 잘난 척 하느라 자기가 준 신호를 무시했다. 사랑하고 있다"고 고백하며 격하게 포옹했다. 두 사람은 지난 5년의 아픔과 마음의 벽을 허물고 진한 애정을 확인했다.

방송 말미, 이현수와 온정선이 다정하게 있는 모습을 박정우가 목격, 망연자실한 모습이 그려졌다. 그가 그동안 아끼고 챙겨왔던 현수와 정선에 대한 애정이 삼각관계를 이루게 돼 새로운 국면을 예고했다.

사진. 팬 엔터테인먼트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