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뜬다' 안정환 "배우 하라는 사람 많지만, 능력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축구선수 안정환이 '배우'와 관련한 생각을 밝혔다. 
'뭉쳐야 뜬다' 안정환 "배우 하라는 사람 많지만, 능력 없다"

지난 10일 밤 방송된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에서는 멤버들이 오스트리아 패키지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채아는 학생들에 "꿈이 뭐냐"라고 물었고, 패키지여행을 함께한 한 학생은 "배우가 꿈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한채아가 안정환에 "배우를 꿈꿔 본 적이 없냐"고 질문하자, 안정환은 "하라는 사람은 많은데 내가 능력이 없다"고 말했다.
'뭉쳐야 뜬다' 안정환 "배우 하라는 사람 많지만, 능력 없다"

한채아는 "얼굴이 능력이다"라고 전했고 안정환은 "내가 할 수 있는 영역이 있고, 할 수 없는 영역이 있다. 모르지 인생이 어떻게 돌아갈지"라고 덧붙였다.

그러자 한 학생이 안정환에 "옛날에 뮤직비디오에 나온 거 봤다. 노래방에서 봤다"라고 말하며 안정환이 출연한 야다의 '이미 슬픈 사랑'을 언급하자, 안정환은 "그게 아직도 나오냐. 언제 적이냐"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JTBC 제공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