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공사현장서 50대 근로자 흙에 파묻혀 숨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14일 오전 8시50분께 경기 평택시 포승읍 한 광케이블 매설공사 현장에서 근로자 A(57)씨가 흙에 파묻혀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당시 깊이 2m, 폭 70㎝ 규모의 지하 구덩이 안에서 지상에 있는 포크레인 기사에게 땅파기 지시를 하던 중 갑자기 구덩이 벽면 흙이 무너지면서 사고를 당했다.

119구급대가 30분 동안 구조작업을 벌여 A씨를 끌어올렸지만 A씨는 끝내 숨졌다.

경찰은 현장 소장 등을 상대로 과실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5.15하락 44.1513:42 05/11
  • 코스닥 : 976.01하락 16.7913:42 05/11
  • 원달러 : 1119.70상승 5.913:42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3:42 05/11
  • 금 : 66.74상승 0.8413:42 05/11
  • [머니S포토] 대구·광주 의원들, 달빛내륙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기자회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윤호중 "촛불정부 국민기대에 다소 부족…남은 1년 새로 시작"
  • [머니S포토] 대구·광주 의원들, 달빛내륙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