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원재, AOMG 품으로 가나?… "계약 확정 아냐, 논의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래퍼 우원재가 힙합레이블 AOMG와 손잡고 본격적인 행보를 시작할 지 귀추가 주목된다.
우원재, AOMG 품으로 가나?… "계약 확정 아냐, 논의중"

오늘(20일) 한 매체는 우원재가 AOMG 행을 확정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AOMG 측 한 관계자는 “우원재와 전속계약에 대해 논의한 건 맞지만 확정된 건 아니다”고 전했다.

우원재는 ‘쇼미더머니6’에서 행주, 넉살과 TOP3에 이름을 올린 실력파 래퍼다. 종영 후 발표한 음원 ‘시차’가 음원차트에서 장기간 1위를 기록하며 ‘차세대 음원강자’로 떠올랐다.

AOMG는 박재범이 설립한 힙합 레이블로 AOMG에는 사이먼 도미닉, 프로듀서 차차 말론, 그레이, 로꼬, 엘로, 후디, DJ펌킨, DJ 웨건 등이 소속돼 있다.

사진. 그레이 인스타그램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