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민 "방송서 마음 떠난 적 없어… 대중과의 소통 원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김정민이 법정 다툼으로 논란의 중심에 선 가운데 오랜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김정민 "방송서 마음 떠난 적 없어… 대중과의 소통 원해"

김정민은 오늘(20일) 오후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에서 마련된 제3회 슈퍼소울 릴레이 '더 시크릿' 멘토 마이클 버나드 백위스와 소통 전문가 김창옥의 특별강연 사회를 맡았다.

행사 전 김정민은 "좀 더 성숙해지는 계기가 됐다"고 조심스럽게 지난 날을 되돌아봤다. 그리고는 "얻고 싶은 것보다는 나누고 싶은 게 많다. 여러 분들과 소통하고 싶다"고 활동 복귀 의지를 보였다. 

김정민은 "많은 분들이 제가 어떤 일을 겪고 있든 믿어주시고 지지할 수 있도록 많이 도와주셨다.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데 전혀 거리낌이 없었다"고 말했다.

또 그는 "마음 만큼은 방송이나 일에서 떠난 적이 없다. 건강하게 열심히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고 싶다. 조금이나마 소통하면서 저 자신을 있는 그대로 보여드릴 수 있는 프로그램을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김정민은 "여행 프로그램을 통해 내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스스로 힐링을 얻어보고도 싶다"며 "기회가 된다면 뷰티 관련 프로그램을 맡고 싶은 생각도 가지고 있다"는 포부를 전했다.

한편 김정민은 2013년 7월부터 교제한 전 남자친구 손 씨와 법정 공방 중이다. 김정민은 손씨를 공갈·공갈미수, 허위사실적시 및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손 씨는 김정민을 상대로 혼인빙자 혐의로 7억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 명예훼손 등의 이유로 형사 고소했다.

사진. 김정민 인스타그램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