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 남자' 윤정수 "개그맨 아니면 연구원 됐을 것"… 반전 뇌섹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제적 남자' 윤정수가 반전 뇌섹남 면모를 드러내 놀라움을 자아냈다.
'문제적 남자' 윤정수 "개그맨 아니면 연구원 됐을 것"… 반전 뇌섹남

윤정수는 지난 22일 방송된 tvN 예능 ‘문제적 남자’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전교 2등 신화, 기억력 끝판왕의 매력을 선보였다.

윤정수는 “담임 선생님이 공부 시켜야한다고 집에 왔었다, 고3때 공부 안 해도 모의고사 1등 했다, 오락부장 아닌 학습 부장이었다”고 말했다. 또 “개그맨 아니면 연구원 됐을 거다”고 덧붙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윤정수는 "내가 아이큐 130이라는 것을 얼마 전에 생활기록부를 보고 생각났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윤정수는 문제풀이에서 빼어난 활약을 했다. “형만 믿어라, 형이 있는 한 늦게 퇴근은 없다”고 자신한 윤정수는 기발하게 정답을 찾아내고 오답도 신선한 방법으로 접근해 뇌섹남들을 감탄시켰다.

윤정수는 “문제 안에 답이 있다”며 위풍당당한 우등자 세리머니를 하고 재치있는 입담까지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윤정수 외삼촌과 통화하는 시간도 가졌다.

윤정수 외삼촌은 "공부를 잘 했다. 중학교 3학년때 친구들과 어울리더니 공부를 안 하더라"라며 "(윤)정수가 법관 정도 할 줄 알았다"고 고백했다.

사진. MBC 제공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